아내(와이프) 창녀만들기 40부

접속 3 789 10
창작소설이다 보니....
업댓이 많이 느리네요....    나름 일도 하면서 하려니....
그래도 강력한...  감동과 저와 비슷한 네토분들의 호응이라면....
힘든것도 잊을수 있겠네요...
좋은 댓글....  많은 추천은 저에게 힘이 됩니다...



아내(와이프) 창녀만들기 40부









앞에서 심호흡을 한 후 방문을 열었다...

야릇한 신음소리가...  들린다...

한명의 소리가 아니다...

이리저리 둘러보며 방안으로 들어가자....

방안에 침대에서 여러명이 홀라당 벗은 몸으로 한명은 누워 있고...

다른 셋은 그 위와 옆에서 애무를 하고 있다...

최대한 자연스럽게 방안으로 들어갔다...

경선대리와 눈이 마주쳤지만...  나를 신경쓰지 않고...

열심히 누워있는 여자....  아내였다....

아내는 눕혀 놓고...  경선대리는 아내의 젖가슴을 빨며 경선대리의

손가락은 아내의 보지를 살짝 살짝 만지고 그 아래는

소연씨가 아내의 양쪽다리를 양손으로 살짝 벌리며 아내의 보지를 빨고...

경희 과장은 아내의 얼굴에 자신의 보지를 같다대고 그런 경희 과장의 보지를

혀로 애무를 하고...

소영씨와 경선대리는 경화 과장의 양쪽 젖가슴을 하나씩 애무를 하고...

아내는 경선대리의 젖가슴을 만지고 있었다...

처음 보는 놀라운 모습이였다....

나도 모르게 그런 4명 앞에 가만히 서서 쳐다만 보고 있었다...

경희과장이 아~~  오셨어요...  팀장님....

아무렇지도 않게.....

실오라가 하나 걸치지 않은 몸으로 나에게 인사를 하고....

뒤따라 경선대리과 소영씨...  그리고 아내가 나에게 인사를 한다...

교육은 어찌 잘되었나요...

경희과장이 나에게 미소 지으며....

네.... 팀장님 아내분이 생각보다 잘 하시더군요.....

그래....

교육이 얼마나 잘되었는지 한번 확인 해봐야겠군....

자 한번 해보게나....

경희과장은 아무런 꺼리낌없이......

네 팀장님...

그리고 자 애들아 팀장님께.....

우리가 지금까지 준비한걸 보여주자구....

경희과장의 한마디에 경선과장과 소영대리 그리고 아내까지 경희과장을 보고

대답과 동시에 침대 위로 올라간다...

재일 막내인 소영씨가 침대에 누워 있고....

경선대리가 소영의 젖가슴을 빨아대기 시작하자...

소영씨의 입에서 야릇한 신음소리가 쌔어나온다...

그리고 아내가 소영씨의 보지를 얼굴을 처박고 소영씨의 보지를 빨기시작하자...

소영씨의 신음소리는 더욱 커진다...

그리고 경희과장이 자신의 가슴을 만지며 나타나 소영씨의 얼굴에 자신의 보지를

소영씨의 얼굴에 같다 덴다...

소영씨의 혀가 경희과장의 보지를 빨기시작한다...

그리고 그렇게 4명의 여자는 서로 서로의 몸을 탐하며 돌아가며 애무를 해가며

야릇한 신음소리를 내며 내 앞에서 나를 유혹하는 듯했다..

그리고 경희과장이 갑자기 경선대리의 머리채를 잡고 들어올리더니....

경희과장과 경선대리의 키스가 이어진다....

야릇하다...  너무 야릇하다...

그 키스에 맞추어 아내와 소영씨는 경희과장과 경선대리의 보지를 서로 빨아준다...

그리고 경선대리를 눕히자 경선대리의 보지를 빨던 아내는 경선대의 가슴을 애무하고...

소영씨가 경선대리의 입술을 훔친다...

경희과장이 경선대리의 보지를 빨아주자...

경선대리의 신음소리가 커지기 시작한다...

보지를 빨아대던 경희과장은 자신의 손으로 경선대리의 보지를 살짝 살짝.....

만지며 경선대리의 보지에 손가락을 집어 넣기 시작한다...

경선대리의 허리가 덜썩이기 시작하자....

아내와 소영씨가 경선대리의 가슴과 키스를 번갈아가며 흥분되기 시작한다..

경희과장이 경선대리의 다리를 활짝벌려 보지가 나에게 잘보이도록 한다음....

경선대리의 보지를 자신의 손가락으로 다시 쑤셔대기 사작한다...

다시 경선대리의 허리는 요동을 친다...

경선대리의 신음 소리는 경기처럼 더욱 소리가 커지고.....

허리는 더욱더 흔들어 대더니...  보지에서 강력한 물줄기가 쏫아져 나온다....

경희과장은 멈추지 않고 계속 보지를 쑤시고...

소영씨와 아내도 멈추지 않고 애무를 계속한다...

경선대리의 신음소리가 약해지면서 보지의 물줄기도 점점 약해진다...

그리고 애무도 점점 막바지에 다한듯 점점 약하게....

하더니..  3명이서 다시 애무가 이어지고 경선대리 혼자 거친 호흡을 쉬며 누워 있다..

그리고 경희과장이 아내를 눕히고 소영씨가 아내의 가슴과 입술을 담당한듯 하다...

경희과장이 아내의 보지를 빨아대기 시작하자...

아내의 입에서 참았던 신음소리가 터져나온다...

아내의 보지를 빨던 경희과장이 나를 보며 더할지를 물어보는듯 보며....

아내의 보지를 스다듬으며 나를 본다...

내가 고개를 끄덕이자...

경희과장은 자신의 입에 침을 모은뒤 위에서 아내의 보지에 침을 흘려 아내의 보지가...

축축하게 만든다..

그리고 경희과장의 손가락이 아내의 보지를 쑤시기 시작한다...

경선대리와 마찬가지로 아내의 허리도 좌우로 요동치며 거친 호흡을 한다..

옆에 있던 경선대리도 아내에게 다가와 한쪽다리를 잡고 벌리며 아내의 젖가슴과...

입술을 탐한다...

경희과장의 손이 더욱 빨라지자...

아내의 신음소리도 더욱 거칠어 지며 강해진다...

그리고 악~~ 소리와 함께....

아내의 보지에서도 보지물이 터저나온다....

경희과장의 기술이 참으로 대단해 보였다...

나는 박수를 치며 그만하는 싸인을 보내자....

애무와 보지를 쑤시는 동작을 멈추고 일어서서 나에게 다가온다..

아직 소영씨가 남았는데....

아니야 더 볼필요 있겠어...  경희과장의 실력을 보니....

믿음이 가는군....    나중에 나도 가르쳐 주길 바라네...

네~~  팀장님.....

그리고 자연스럽게 4여인은 샤워실로 향했다..

호텔에 체크아웃을 하고 내 차로 전무가 이야기 한 주점으로 이동한다.

나는 우리 관리팀은 정말 대단하네요....

회사 업무도 잘하면서 접대까지....

정말 회사가 잘될수 밖에 없네요...

경희과장이 아이~ 팀장님두...

아직 같이 호흡을 맞추어 보지도 않으시고....  칭찬은.....

저는 소연씨까지 저희 팀으로 합류 한거에 더 놀랬어요...

팀장님 사모님이시자나요....

난 웃으며...  하하하....  어쩌다 보니 그렇게 되었네요...

경희과장이 볼때 소연대리 어떤가요....??

네...  호호...

글쎄요....  오늘 저녁에 호흡을 맞추어 보면 알겠죠...

그렇게 차안에서는 경희과장과 나와 대화를 할뿐 나머지 3명은 조용히 듣고만 있었다...

전무님 이제 막 도착했습니다...  어디로 가면 될까요...

그래 지하1층에 XX주점으로 오게나 7명 OO상사라고 하면 안내하줄꺼야...

네....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자...

3명의 남자가 고개를 숙이며 반갑게 "어서오십시오" 인사를 한다.

주위를 둘러보자 은은한 조명과 화려안 인테리어 보기만 해도 고급주점으로 보였다.

네.. OO상사에서 왔습니다.

네...  안내하겠습니다.

저기요..  경희과장이 저기 저희는 화장실 좀 다녀 오겠습니다.

그래요...  경희과장을 따라 4명의 관리팀은 화장실로 가고...

나는 안내를 받고 룸으로 향했다.

사장님과 전무가 먼저 간단히 술을 들며, 나를 보자 반갑게 맞이 해주었다.

그래...

어서오게나 박팀장...

우리 관리팀 보니 어떻던가....??  사장의 음흉한 미소와 함께 나에게 질문을 하였다..

네...  정말 최강의 팀인거 같았습니다...

경희과장이 보통이 아닌것 같았습니다..

그래...  잘보았네....  경희과장의 기술이 대단하지....

오늘 우리 관리팀의 실력을 잘보게나....  하하하

사장님이 웃으며 이야기 한다...

똑똑....

문이 열리자....

순간 깜짝 놀랬다...  어디서 구했는지...

룸복으로 갈아 입은 관리팀 4명의 여인들.....

화려하면서 야했다....

경희과장의 큰가슴을 살짝만 노출한 짧은 원피스....





   











-41부에 계속-

ps. 화이팅 있는 댓글과 좋은 설정소스는 저의 글에 도움이 됩니다.
    댓글과 쪽지 부탁드리며, 

    좋았다면 추천 잊지마세요...

3 Comments
창작의 고통

축하합니다! 랜덤 증정 포인트에 당첨되셨어요! 증정된 포인트는 5점 입니다! 운이 좋으시네요!

잘보고갑니다
창작의 고통이 심드시겠지만 좋은 연재 부탁드립니다~^^

글읽기 YP 글쓰기 1YP 덧글쓰기 YP 추천 YP